경북도 "호찌민-경북 국제관광산업" 교류전 개최 > 메인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메인뉴스

경북도 "호찌민-경북 국제관광산업" 교류전 개최

작성일 23-11-29

페이지 정보

작성자관리자 조회 304회 댓글 0건

본문

한-베 양국 간 문화교류로 관광산업 촉진, 통상교역 확대 기대,

이철우 도지사, 호찌민시 당서기와 만나 경북도-베트남 교류 협력 논의,


경북도는 베트남의 경제수도 호찌민에서 27일 ~29일까지 호찌민-경북 관광산업 교류전을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난 2017년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에 이어 베트남에 경북의 문화와 관광자원을 홍보하고, 한-베 양국 간 문화교류로 관광산업 촉진과 통상교역 확대를 위한 지방주도 글로벌 행사로 진행됐다.


개막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두웅 안 덕 호찌민 인민위원회 부위원장, 경상북도의회 문화환경위원회 위원 등 국내외 축하 내빈 500여 명이 참석했다.


또한 이 지사는 개막기념사에서 “아시아 발전과 변화의 중심인 이곳 호찌민시에서 2017년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에 이어 다시 한번 관광산업교류전을 개최하게 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이번 관광산업 교류전은 K-콘텐츠가 가득한 관광도시 경북의 매력을 다시 알릴 좋은 기회이며 K-드라마, K-Foods, K-Pops 등 다양한 한류상품과 연계한 관광상품을 적극 발굴해 글로벌 관광시장에 경북도가 앞서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행사장에는 경북 지역 관광지를 소개하는 관광홍보관과 관람객들에게 경북 문화의 재미와 즐거움을 더해주는 5韓 체험관, 외국인 유학생 유치를 위한 지역대학 홍보부스, 경북의 신선 농산물과 식품을 소개하는 K-푸드 전시행사 등이 열렸다.


또한, 베트남 리 왕조 관련 홍보관을 구성해 역사적으로 이어온 베트남과 경북의 인연을 소개하고, 봉화군에 있는 리 왕조 유적을 알림으로써 현지인들의 관심을 극대화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응우옌 반 넨 호찌민시 당서기를 만나 경북도와 호찌민시 교류 협력 관련 신규 과제와 경북 기업의 베트남 진출 및 인적자원 유치 등을 논의했다.


또한 “약 800년 전 베트남 리 왕조가 우리나라로 건너와 이후 후손들이 봉화에 정착해 한국과 깊은 인연이 있고, 현재는 베트남이 한국의 수출 3위 국가가 됐는데, 베트남도 한국이 7번째 수출국이라고 하니 우리가 첫 번째 국가가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로봇이 일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문화예술관광에 대한 수요가 더욱 높아질 것이며 베트남과 한국이 서로 더 많이 교류해야 한다”라고 화답하며, “호찌민의 우수한 인력들이 경북에 와서 공부하고 일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가자”라고 덧붙였다.

조영준 기자(jebpo777@hanmail.net)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윈 미디어    대구시 수성구 지산동 1188 3F
대표전화 : 1600-3645    등록번호 : 대구 아 00267    인터넷신문 등록일 : 2018.07.26
발행인: 조영준 본부장/ 편집위원장: 장종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조준제
광고/제보 이메일 : jebo777@hanmail.net
Copyright © www.NEWSWiN.net. All rights reserved.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