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CES 2022 역대급 성과 거둬" > 메인뉴스

사이트 내 전체검색
 

메인뉴스

대구시, "CES 2022 역대급 성과 거둬"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55회 작성일 22-01-09

본문

2년 만에 재개된 CES 2022에서 530만 달러 현지 계약 성과 이뤄
현지 법인 설립 및 임상시험 추진 MOU 등 주목할 만한 성과 기록해

대구시가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세계 최대 IT전시회 ‘CES 2022’에 40개(대구 22 개사, 경북 18개 사) 중소·벤처기업들과 함께 글로벌시장 판로를 개척했다.

코로나19의 확산 여파로 작년 온라인으로 개최됐던 세계 최대 규모의 IT 전시회 CES(The International Consumer Electronics Show)가 2년 만에 정상 개최돼 지난 7일 종료됐다.

참가 10주년을 맞는 대구시는 2020년에 이어 경북도와 공동으로 대구·경북 지역의 혁신 융합 중소·벤처기업 40개 사로 구성된 대구·경북 통합 공동관을 마련해 참가했다.

대구·경북 통합공동관 참가기업 중 대구 지역의 22개 기업들은 3일간의 전시회 기간 중 총 420여 건, 2천5백만 달러 상당의 상담을 진행했으며, 530만 달러 상당의 현지 계약을 체결하는 등의 성과를 거뒀다.

주요성과는, ㈜성림첨단산업(대표 공군승)은 미국 H社와 전기차용 부품을 비롯한 500만 달러 상당의 제품을 공급하는 것을 내용으로 하는 계약을 현장에서 체결했다.

㈜성림첨단산업은 자동차용 영구자석 및 모터 등을 전문으로 하는 기업으로 최근 전 세계적으로 전기차 산업이 급성장함에 따라 향후 지속적인 성장이 예상되는 지역 기업이다.

㈜대영채비(대표 정민교), ㈜인트인(대표 김지훈), ㈜에너캠프(대표 최정복) 등 대구공동관을 통해 CES 참가를 시작했던 지역 기업들은 독자적인 부스를 마련해 주목을 끌었다.

최근 미국 실리콘밸리에 현지법인을 설립한 전기차 충전시스템 기업 ㈜대영채비는 이번 CES 2022에서 미국 시장 진출의 로드맵을 밝히고, 본격적인 시장진출을 알렸다.

특히 이번 전시회에서 400kW급 초급속충전기 ‘HIGHCONIC’과 200kW급 급속충전기 ‘DUOCONIC’ 등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여 관람객과 고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이동형 전기차 충전시스템을 선보인 ㈜에너캠프는 아마존을 중심으로 B2C 시장에 진출했던 기존 성과를 기반삼아 미국 시장 내 B2B 시장까지 진출하려는 의지를 보였다.

이어 스마트 배란테스터, 정자테스터기 및 다목적 스마트 치료기 등을 선보인 ㈜인트인은 수년간 공들였던 P사와의 2,500만불 규모의 계약을 이번 CES에서 체결했다.

㈜인트인은 대구공동관으로 참가했던 CES2019에서 최초로 이 회사와 만나 상담을 시작했으며, 3년간에 걸친 협상 끝에 이번 전시회에서 계약이라는 열매를 맺었다.

이번 대구공동관에 참여한 ㈜세븐엠엔지니어링 배영진 대표는 “저를 포함한 여러 기업의 임직원분들이 코로나19의 여파로 인한 해외출장에 대한 두려움과 귀국 후 10일간의 자가격리 조치까지 무릅쓰고 여기까지 온 것은, 그만큼 지역 혁신 기업들의 글로벌시장 진출에 대한 열정과 간절함이 절실하다는 것이다”고 전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 행사 중 미래차, 의료, 로봇 분야 기업이 괄목할만한 성과를 낸 점에서 그간 대구시가 주력해오고 있는 5+1 신산업 분야에 대한 투자가 어느 정도 가시적 성과를 보이고 있다”며, “앞으로 대구시 산업구조 혁신 성공을 위해 관련 산업 분야 지역 기업에 대한 지원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뉴스윈(jebo777@hanmail.net)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z
대구광역시

뉴스윈 미디어    대구시 수성구 지산동 1188 3F
대표전화 : 1600-3645    등록번호 : 대구 아 00267    인터넷신문 등록일 : 2018.07.26    발행인/편집인 : 조영준
광고/제보 이메일 : jebo777@hanmail.net
Copyright © www.NEWSWiN.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