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1조 원 규모 대구행복페이 이용자 편의성" 강화 > 경제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

대구시, "1조 원 규모 대구행복페이 이용자 편의성" 강화

페이지 정보

댓글 0건 작성일 21-12-28

본문

연말까지 안정적인 발행을 위해, 월 1천억 판매 한도 설정

내년부터 IC칩 탑재, 삼성페이 연동 등 이용자 편의성 강화 


대구시는 내년 1월 1일부터 1조원 규모의 대구사랑상품권 ‘대구행복페이’ 발행을 재개한다고 28일 밝혔다.


시는 올해 11월 입찰을 통해 대구행복페이를 맡아 운영할 운영대행사를 공개 모집해 대구은행이 최종 선정돼 2022년도 대구행복페이 발행을 위한 준비를 마치고 오는 ’2024년 12월까지 향후 3년 간 운영을 맡게 된다.


내년도 대구행복페이 발행규모는 국비 지원액 감소에도 불구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자영업자 경기 활성화를 위해 시비를 추가 투입해 ’지난해와 동일한 1조 원 규모로 발행된다. 


월 할인구매한도액 50만원, 할인율은 10%이며, 잔액 사용 후 재충전이 가능하며 지난해 판매현황을 고려해 조기 소진을 방지하고, 연말까지 안정적인 상품권 발행을 위해 월별 발행 규모를 1,000억원으로 제한할 예정이다.


내년도 대구행복페이는 시민들을 위해 기능적으로도 한층 더 편리하게 개선되며 먼저, MS방식으로만 결제가 지원되던 대구행복페이에 IC칩을 내장해 결제 편의성을 높인다. 


그동안 단말기 사용법이 다른 일부 택시에서 긁어서 결제하는 MS승인 방식의 대구행복페이가 잘 사용되지 않는다는 민원이 제기돼 왔으며 일부 스터디카페 등 키오스크 방식의 무인결제시스템 중 일부 신형 무인결제 단말기는 IC 결제방식만 지원해 대구행복페이 결제가 불가능해 시는 내년부터 대구행복페이에 IC칩을 내장해 이런 불편을 해소할 예정이다.


새로운 디자인 변경과 함께 도입되는 IC카드는 3월 이후 선보일 예정이며, 기존 카드는 그대로 사용 가능하기 때문에 필요시 선택적으로 재발급할 수 있으며 올해 11월 업무협약을 체결한 삼성전자와 ’내년 1월 중 최종협의를 거쳐 ’3월경에 삼성페이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삼성페이 서비스가 도입되면 대구행복페이 사용자들은 실물카드를 들고 다닐 필요가 없게 되며 삼성페이 앱에 대구행복페이 카드를 등록하고 휴대폰을 카드결제 단말기에 터치하는 방식으로 손쉽게 결제가 가능하며 다만 삼성페이가 탑재된 휴대폰 사용자만 이용이 가능하다. 


지난해 3천 억 규모로 처음 발행된 대구행복페이는 시민들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올해 1조 430억 원의 할인 판매를 완료했으며 코로나 상생지원금등 비할인 판매도 12월 현재 1,076억 원에 달해 ’올해 총 발행규모는 1조 1,506억원으로 대폭 확대돼, 코로나19로 힘든 소상공인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


한편 대구시는 13개 시·도 및 38개 시·군·구가 참여한 행정안전부의 지역사랑상품권 우수사례 최종평가에서 당당히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해 1억 6천만원의 특별교부세를 지원받으며 대구행복페이의 지역경제 활성화에 대한 기여도를 인정받았으며 특별교부세는 내년도 대구행복페이 발행 활성화를 위한 재원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로 인해 폐업 위기에 몰린 자영업자·소상공인을 위해 정부지원 축소에도 시비를 추가 투입해 대구행복페이 1조원 발행규모를 유지하기로 결정했다”며, “그런 만큼 대구행복페이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의 골목상권을 살리는 좋은 해법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윈(jebo777@hanmail.net)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z
대구광역시

뉴스윈 미디어    대구시 수성구 지산동 1188 3F
대표전화 : 1600-3645    등록번호 : 대구 아 00267    인터넷신문 등록일 : 2018.07.26    발행인/편집인 : 조영준
광고/제보 이메일 : jebo777@hanmail.net
Copyright © www.NEWSWiN.net. All rights reserved.